전은숙 최은지 2인전 <우연한 층>


2019년 03월 13일(수) - 03월 26일(화)


[전시 서문]

 

갤러리나우에서는 감각적인 터치와 디테일로 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감성과 본인 주변의 ‘작은’ 사회상을 담아내는 작가 전은숙과 최은지의 페인팅전을 3월 13일부터 26일까지 개최한다. 본 전시는 캔버스 안에서의 터치(혹은 터치들의 집합)를 하나의 레이어로 인식하는 시각으로 작품을 바라보는 전시이다. 회화, 즉 그림 그리기라는 행위에 관해 이야기하는 두 작가는 오일리한 혹은 건조한 터치, 그 붓질의 속도내기와 멈춤, 세밀한 혹은 무성의한 것처럼 보이는 표현 방식, 안료의 밀도차를 활용하며 켜켜이 레이어를 만들어낸다. 이렇게 만들어진 층은 발터 벤야민의 ‘아우라’에 관한 술회처럼 ‘공간과 시간으로 짜인 특이한 직물로서 가까이 있어도 멀리 떨어진 어떤 것의 일회적 현상’으로 화면을 인식하게 한다. 전시를 통해 미에 대한 탐닉이 무한대로 뻗어 나가지 않도록 하고자 하는 의지와 캔버스를 충만히 지배하며 자기만의 소우주를 만들고자 하는 열정-양가적 정서가 무형의 접점에서 만나는 순간, 작가가 느꼈던 긴장감을 공유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전은숙에게 작업이란 ‘아프지 않기 위한 최소한의 행위’이다. 작업은 약자(작가 외 개인)로서 살아가는 모습을 인간이 ‘적당’하다고 인식하는 공간에서 아픔을 숨긴 채 존재하는 관상용 식물에 비유하여 표현한다. 두터운 미디엄의 화면을 히스테리컬하면서도 속도감 있게 지배하는 전은숙은 그의 예민한 감성이 오롯이 손끝과 붓끝, 캔버스 표면에 그대로 전달되어 마치 관람객에게 그림을 직접 그리고 있는 듯한 기분을 선사한다. 화면은 아슬아슬하면서도 즉흥적으로 채워진 것처럼 보이지만, 그가 흩어진 시선과 불안한 감성을 정리시키며, 자기 반성적 과정을 통해 그리기 기법으로서의 회화의 본질에 충실하게 표현되고 있다. 다른 홀로그램안에 존재하는 듯한 트로피칼한 색은, 실존의 대상으로 표현하는 것을 넘어 관능적인 쾌락을 준다.

최은지가 표현하는 도시는 납작하게 압축되어 층층이 쌓여가고 각각의 레이어들이 모여, 안정적이면서도 예민한 감정을 자아낸다. 도시의 익명성이 주는 편안함과 개인의 실재적 공간이 사라져 드러내는 도시의 폭력성은, 아주 납작한 입체감을 지닌 공간과 작가가 상상 속에 수집한 작고 섬세한 사물들과 더불어 도시의 초상화를 완성시킨다. 작가는 미니멀한 구성을 통해 도시 속 개별성을 지움으로써 익숙하면서 낯선 혼란의 감정을 넘나드는 경계를 포착한다. 정의 내릴 수 없는 관념적 공간은 몇 겹으로 올린 아크릴의 물성만큼이나 각각의 다른 의미망이 형성되고 그들의 내면에 실재하는 공간으로 자리잡게 될 것이다.



[작가약력]

 

전은숙


학력

2006     성균관대학교 미술대학원 서양화과 졸업

2003     성균관대학교 예술학부 미술학과 서양화전공 졸업


개인전

2018     볼 수 있게 하기 위한 방법, 더스토리지, 남양주

             effect for triboeletricity-정전기를 위한 효과, 서울예술재단, 서울

             green animal, 도잉아트,  서울

2017     fluid scape, gallery marie, 서울

2016     liquid crystal, 피아룩스gallery, 서울

2015     cpature scape, 롯데백화점, mvg라운지, 일산

2012     let it slide, space haam, 서울

2010     렌즈훌라, 노암갤러리, 서울

2008     컨세션, 갤러리 하루, 제주

2005     self plastic surgery, 성균갤러리, 서울


그룹전

2019    이아실록, 아트스페이스 이아, 제주

2018    depaysement, entrepot gallery, Hobart, Australia

            레몬향기를 맡고싶소, 금천예술공장, 서울

            Meson behavior –exhibition , korea cultural center, india

            Absent without leave, 구)경계없는 창작센터 201호, 서울

2017    it’s root, 갤러리 마크, 서울

           또 다른 시선,  서울 예술재단, 서울

           조금만 더 가까이,  동덕 아트 갤러리, 서울

           청춘열전, 제부도 아트파크, 화성

           어린왕자들이꿈꾸는 아이들의 별나라놀이터, 창녕문화센터

          유니온 아트플러스엑스,인사동1길, 서울

          보틀아트, 이정아갤러리, 서울

2016  이완의플레이리스트와꽃그림,만평, 서울

          incase of fire, 스페이스 엑스엑스, 서울

          휙, 이정아갤러리, 서울

2013  코리안 영 아티스트페스티발, 킨텍스, 일산

2011  스케치프로젝트볼륨1, 케이크갤러리, 서울

2008  아시아프, 구서울역, 서울

2007  아트마트, 광주비엔날레제3섹터, 광주

2006  공간의 생산, 175갤러리, 서울

2005  청년미술제, 시립미술관, 서울

2004  image curtain, pici갤러리, 서울

2003  인천미디어 아트 비엔날레, 인천예총문화회관

2002  border and change, 후코오카, 일본


수상

2017     청년예술인 창작지원사업 창작준비형, 서울문화재단

           제3회 포트폴리오대전 최우수상, 서울예술재단


레지던시

2018     expanded irregular temporary residency delhi, 인도

           태즈메이니아 예술위원회 국제교류프로그램 레지던시, 호주

 

최은지


학력

2019   홍익대학교 일반대학원 회화과 졸업

2016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졸업


개인전 

2018     미시감적 풍경, 갤러리 도스 신관

            산책자의 공간, 유중갤러리

2017     경계, 스칼라티움 아트스페이스

2016     경계, 신한갤러리


그룹전

2018     ARTASIA, 킨텍스

             The Life Art fair, 스튜디오별채

             High Flow Screen, 교보문고 Delight art wall, 합정

2017    스푼아트페어, 킨텍스

            DX 국제예술전, 갤러리G아르체

            同行, HOMA, 홍익대학교

            The Place( 아트경기2017 ),현대백화점, 판교

2015    전국미술대학공모전, 성산아트홀


수상

2017     7th Ujung Gallery Young Artist Festa, 장려상

             아트경기 2017 참여

2016     Shinhan Young Artist Festa

            Scalatium Artspace Artist Festa

2015    The National College of Art Competition, 특선

CEO : Lee Soon Shimㅣ Business License : 000-00-00000
Address : 16, Eonju-ro 152-gil, Gangnam-gu, Seoul, Korea , 06021

ㅣ CS : +82 (0)2-725-2930 ㅣ Fax : +82 (0)2-725-6999

Copyright ⓒ gallery NoW